Highlighted
Active Level 3
올 때마다 힐링을 하고 가는 곳
image


image


image


image


image


image


image


image
백제 무왕 서동과 신라 선화공주의 사랑 테마로 꾸며져 있는 곳입니다. 아늑한 공원이라 부담없이 산책하며 오리와 연꽃 등 자연을 조망할 수 있습니다. 관북리 유적지와 부소산 낙화암, 능산리고분군, 정림사지 등 백제의 마지막 수도로 금강을 끼고 많은 문화유산을 품고 있는 충청남도 부여군은 올 때마다 마음이 넉넉해지고 힐링이 됩니다.